고 김대규 시인 기리는 문학관 건립
고 김대규 시인 기리는 문학관 건립
  • 이복한
  • 승인 2021.01.19 18:28
  • 수정 2021.01.19 18:26
  • 2021.01.20 14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양시, 삼덕도서관 인근 지상 4층 규모 추진
수필 '사랑의 팡세' 등 펴낸 지역 대표 문학가

안양시는 지역 출신 문학가인 고(故) 김대규 시인 문학관을 건립한다고 19일 밝혔다.

시는 김대규 시인(사진)이 태어난 만안구 안양3동 삼덕도서관 옆에 지하 1층, 지상 4층, 연면적 845㎡ 규모의 문학관을 건립할 예정이다.

김대규 문학관은 내년 6월까지 도시 관리계획 변경 용역과 설계 등을 마치고 공사에 착수해 2023년 5월 준공을 목표로 추진된다.

문학관은 수장고, 연구실, 주민들이 문학 작품을 집필하고 토론을 벌이는 세미나실 등을 갖추게 된다.

김대규 시인은 1942년 안양3동에서 태어나 2018년 작고하기까지 고향인 안양 사랑을 실천한 지역을 대표하는 문학가로 '이 어둠 속에서의 지향', '흙의 사상', 수필집 '사랑의 팡세' 등의 작품을 남겼다.

최대호 안양시장은 “문학 작품을 통해 안양 사랑 정신을 실천한 김대규 시인을 기리기 위해 문학관 건립을 추진하고 있다”고 말했다.

/안양=이복한 기자 khan4936@incheon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