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총리 "민주노총, 수험생 심정 헤아려서라도 집회 철회해야"
정총리 "민주노총, 수험생 심정 헤아려서라도 집회 철회해야"
  • 정유진
  • 승인 2020.11.25 09:28
  • 수정 2020.11.25 09:28
  • 댓글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연합뉴스

정세균 국무총리는 25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주재한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에서 "(민주노총은) 수능 시험을 목전에 둔 수험생과 학부모님의 절박한 심정을 헤아려서라도 예정된 집회를 즉시 철회해달라"고 전했다.

정 총리는 "(민주노총이) 방역 수칙을 준수하겠다고 하지만, 최근 코로나19의 기세를 감안할 때 매우 우려스럽다"고 말했다.

또 "경찰청과 각 지자체는 집회 과정에서 방역수칙 위반 사례가 발생하지 않도록 현장 상황관리를 철저히 하고, 위반행위엔 법과 원칙에 따라 엄정하게 조치해달라"고 당부했다.

서울시가 연말까지 '1천만 시민 멈춤기간'으로 지정한 데 대해서는 "과감하고 시의적절한 조치"라며 "다른 지자체도 지역에 맞는 정밀한 방역 조치를 적극 시행해달라"고 당부했다.

정 총리는 "지금 최대의 난적은 '방역 피로감'과 '코로나 불감증'으로 국민과 의료진, 방역 관계자들의 피로가 누적되고 사회 전반의 경각심이 많이 느슨해진 것 같아 걱정"이라며 "다시 심기일전해 방역에 힘을 모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정유진 기자 coffee17g@incheon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윤진한 2020-11-25 12:01:24
해방후 유교국 조선.대한제국 최고대학 지위는 성균관대로 계승,제사(석전)는 성균관으로 분리.최고제사장 지위는 황사손(이원)이 승계.한국의 Royal대는 성균관대. 세계사 반영시 교황 윤허 서강대도 성대 다음 국제관습법상 학벌이 높고 좋은 예우 Royal대학.일제 잔재 경성제대 후신 서울대는 한국영토에 주권.학벌 없음.

http://blog.daum.net/macmaca/2967

윤진한 2020-11-25 12:00:50
한국 유교교육.한국 최초의 대학인 고구려 태학은 임금이 태학(太學)을 세워 자제들을 교육(立太學 敎育子弟).고려 국자감의 國子는 국가의 子라는 뜻.고려말 성균관계승 조선 성균관은(해방후 성균관대) 태조가 성균관짓고,태종이 문묘에서 제사, 왕세자의 입학명령.조선시대 왕세자.왕은 성균관(성균관대)출신임.귀족,소수 평민도 입학가능.한국최고대 Royal성균관대,교황윤허 서강대는 성대다음 Royal대 예우



한국사와 세계사의 연계가 옳음.한나라이후 세계종교로 동아시아의 정신적 지주로 자리잡아온 유교전통.

해방후 유교국 조선.대한제국 최고대학 지위는 성균관대로 계승,제사(석전)는 성균관으로 분리.최고제사장 지위는 황사손(이원)이 승계.한국의 Royal대는 성균관대. 세계사 반영시 교황 윤허 서강대도 성대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