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G엔터, 합정동 사옥 옆에 10배 큰 신사옥 열었다
YG엔터, 합정동 사옥 옆에 10배 큰 신사옥 열었다
  • 곽승신
  • 승인 2020.09.23 13:36
  • 수정 2020.09.23 13: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년여 만에 완공…신사옥-구사옥 '구름다리' 연결

 

▲YG엔터테인먼트 신사옥. [YG엔터 제공]

 

YG엔터테인먼트가 내년 창립 25주년을 앞두고 기존 마포구 합정동 사옥 옆에 10배 가량 큰 신사옥 문을 열었다.

23일 YG에 따르면 10년간 사용한 합정동 사옥 옆에 착공 4년여 만에 신사옥을 최근 완공해 새 출발 한다.

YG는 신사옥과 구사옥 사이에 지상 연결 다리를 설치했다.

YG는 2012년부터 주변 땅을 매입해 갔다. 2016년 착공한 신사옥은 지하 5층, 지상 9층 규모로 대지 3145㎡(약 1000평)에 실내 면적은 총 1만9천834㎡(6000평)이다.

이밖에 YG는 신사옥 맞은편 건물을 임대해 팬들 편의시설도 연말까지 조성한다.

YG는 싸이, 투애니원, 세븐, 거미, 에픽하이, 이하이 등 수많은 유명 가수들이 거쳐 간 국내 '빅3' 기획사 중 하나로

현재는 글로벌 아티스트 반열에 오른 걸그룹 블랙핑크와 남성 그룹 빅뱅을 비롯해 위너, 아이콘, 남매 듀오 악뮤(AKMU), 신인 그룹 트레저 등이 소속돼 있다.

/곽승신 기자 kisse@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