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재광 위원장, 고덕국제신도시 개발 현안 긴급 논의 주민 간담회
공재광 위원장, 고덕국제신도시 개발 현안 긴급 논의 주민 간담회
  • 오원석
  • 승인 2021.02.25 17:18
  • 수정 2021.02.25 17: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공재광 국민의힘 평택시갑 당협위원장이 고덕신도시 주민들과 간담회를 갖고 있다./사진제공=국민의힘 평택시갑 당협위원회

평택시장을 지낸 공재광 국민의힘 평택시갑 당협위원장은 25일 고덕국제신도시 총연합회 임원들과 고덕국제신도시 현안을 논의하는 긴급 간담회를 가졌다고 밝혔다.

이날 공 위원장은 주민들과 알파탄약고 이전, 종합운동장 건립, 국제학교 유치 문제, 에듀타운 조성, BRT 노선과 터미널 계획 등을 포함한 광역 교통망 확충 문제 등을 논의했다.

또 서정리 역세권 개발 계획, 삼성과 고덕총연합회의 상생위원회 창구 개설 문제 등 다양한 현안에 대해서도 머리를 맞댔다.

공 위원장은 “고덕국제신도시는 수도권 남부의 대표적인 신도시”라며 “평택의 미래 가치를 보고 지속해서 인구가 유입되고 있는 핫플레이스다”고 말했다.

이어 “고덕국제도시 관련 현안들에 대한 주민들의 관심도가 매우 높아 코로나19로 제한적인 목소리를 청취할 수밖에 없는 상황이 안타까운 심정”이라며 “오늘 논의된 각종 현안에 대해 공동 대응할 수 있도록 지혜를 모으는 데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이날 간담회는 코로나19로 참석 대상을 최소한으로 축소해 진행했으며, 앞으로 관련 현안에 대해 지속적인 논의를 이어가기로 했다.

/평택=오원석 기자 wonsheok5@incheon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