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그리너스FC, 이진섭·전용운 영입…안산U18→프로직행
안산그리너스FC, 이진섭·전용운 영입…안산U18→프로직행
  • 안병선
  • 승인 2021.01.19 16:46
  • 수정 2021.01.19 16: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산그리너스FC가 산하 유스팀에서 프로로 직행하는 이진섭(MF∙18∙왼쪽), 전용운(MF∙18)과 프로 계약을 마무리했다.

2017년에 창단된 안산그리너스FC는 신생구단이지만 팀의 조기 안정화를 위해 유소년팀에 지속적인 투자를 아끼지 않으며 프로선수 배출을 위해 부단히 노력 중이다.

이미 프로에서 활약 중인 심재민 등 7명의 유스 출신 프로선수를 배출했고, 뒤를 이어 이진섭, 전용운이 안산의 유니폼을 입으며 꿈을 이뤘다.

2019년 안산그리너스FC U18 주장직을 맡았던 이진섭은 팀을 이끄는 리더십이 뛰어나고 평소 행실이 바르며 자기 관리를 철저히 하는 타의 모범이 되는 선수로 평가받고 있다.

플레이적인 측면에서는 안정적인 수비와 정확한 롱패스가 장점이며, 미드필더뿐만 아니라 다양한 포지션을 소화할 수 있는 멀티 자원으로 평가받는다.

전용운은 공격형 미드필더를 비롯해 측면에서의 공격과 수비 포지션을 모두 소화할 수 있는 멀티플레이어로 개인기가 뛰어나 탄탄한 기본기를 바탕으로 한 패스와 킥, 볼 소유 능력 등이 장점인 선수이다.

이진섭은 “꿈에 그리던 프로 무대를 밟게 돼 너무 기쁘다. 빨리 팀에 적응해서 좋은 모습으로 안산 팬들 앞에서 경기를 뛰고 싶다”며 “안산그리너스FC 유스 출신으로 안산의 자랑이 되고, 후배들에게 귀감이 되는 선배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전용운은 “프로 입단이 목표였는데 이렇게 프로에 입단하게 돼 기쁘다. 지금에 만족하지 않고 부족하지만, 많이 배우고 팀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열심히 노력해 좋은 플레이로 팬들의 응원에 보답하도록 하겠다”고 입단 소감을 밝혔다.

/안산=안병선 기자 bsan@incheon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