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달 1일 국립오페라단 '마술피리' 수원 무대에
내달 1일 국립오페라단 '마술피리' 수원 무대에
  • 박혜림
  • 승인 2020.10.27 19:16
  • 수정 2020.10.27 19:14
  • 2020.10.28 14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K아트리움서…콘서트 오페라 형식

국내 최정상급 출연진이 선사하는 국립오페라단 콘서트 오페라 '마술피리'가 다음달 1일 오후 5시부터 수원SK아트리움 대공연장 무대에 오른다. 모차르트(W.A. Mozart)의 3대 희극 오페라인 '마술피리(Die Zauberflöte)'는 선과 악의 대립을 아름다운 음악과 해학적인 요소로 표현해 1791년 초연 이래 현재까지 꾸준히 사랑받아온 작품으로 알려졌다.

이번 공연에서는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국립오페라단만의 고품격 음색을 담아 차별화된 공연을 선보일 예정이다.

공연은 실제 오페라 무대와 동일한 무대 규모로 오페라 원작을 충실하게 반영해 연출, 의상, 분장, 연기 등 극적인 연출을 가미한 연주회 형식의 '콘서트 오페라(Concert opera)'형태로 구성한다.

약 150분의 원작을 90분으로 축약하고 노래 중간 삽입된 대사를 한국어로 사용해 오페라를 처음 접하는 이들도 쉽게 감상할 수 있도록 하고 있다.

/박혜림 기자 hama@incheon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