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생활 논란 박상철, KBS '트롯 전국체전' 하차
사생활 논란 박상철, KBS '트롯 전국체전' 하차
  • 조혁신
  • 승인 2020.08.04 18:16
  • 수정 2020.08.04 18: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사진출처=연합뉴스
▲사진출처=연합뉴스

트로트 가수 박상철(51)이 사생활 논란으로 KBS 2TV 방영 예정 예능 '트롯 전국체전'에서 하차했다.

'트롯 전국체전' 측은 4일 "프로그램을 함께하지 못하게 됐다"고 밝혔다.

박상철의 하차 사유에 대해선 언급되지 않았지만, 재혼한 아내와 이혼·폭행 소송설에 휘말리는 등 이날 오전 언론 보도를 통해 박상철의 가정사가 구체적으로 공개되면서 부담을 느껴 이같이 결정한 것이라는 관측이다.

앞서 연예매체 디스패치는 박상철이 2007년부터 13세 연하의 여성과 외도하면서 혼외자까지 두고 있었고, 2014년 첫 번째 부인과 이혼한 뒤 2016년 정식으로 혼인 신고를 했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박상철은 두 번째 부인으로부터 폭행 등 혐의로 수차례 고소당했지만 무혐의 처분을 받았고, 부부간 이혼 소송과 취하를 반복했다고 전해졌다.

박상철의 소속사는 이번 논란과 관련해 별다른 입장을 밝히지 않고 있다.

/조혁신 기자 mrpen@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