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
초중고 178만명 내일 추가로 등굣길 오른다…학부모 불안
초중고 178만명 내일 추가로 등굣길 오른다…학부모 불안
  • 조혁신
  • 승인 2020.06.02 09:47
  • 수정 2020.06.02 10: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합뉴스
/연합뉴스

3일부터는 전국 초·중·고 학생 178만명이 추가로 등굣길에 오른다.

최근 수도권을 중심으로 코로나19가 확산되고 있어 학부모들은 불안해하고 있다.

2일 교육부에 따르면 3일 고1과 중2, 초3∼4학년들의 등교 수업이 시작된다.

앞서 지난달에는 20일 고3, 27일 고2, 중3, 초1∼2, 유치원생들이 등교 수업을 시작했다.

이미 등교 수업을 하는 학생 281만명에 더해 등교 대상 학생인 178만명이 더해지면 등교하는 학생은 총 459만명으로 늘어난다. 전체 학생 595만명의 77%에 달하는 숫자다.

이로써 고등학교는 전체 학생이 등교 수업을 시작하고, 중학교와 초등학교는 3분의 2가량이 학교에 나가 수업을 받게 된다.

8일 중1, 초5∼6학년 학생들이 등굣길에 오르면 모든 학생이 학교에서 수업을 받게 된다.

교육부에 따르면 전날 오전 10시 기준으로 전국 유·초·중·고교의 2.9%에 해당하는 607개 학교가 코로나19 사태와 관련해 등교 수업을 중단·연기했다.

지난달 29일 부산에서 고등학교 3학년 학생이, 지난달 31일에는 경기 안양 초등학교 2학년 학생이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아 해당 학교의 등교가 중단되는 등 학생들 중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하는 사례도 있어 학부모들의 우려도 커지고 있다.

학원에서도 코로나19 학생 확진자가 발생해 학교가 문을 닫는 사례도 나오고 있다.

학부모들의 불안을 잠재우기 위해 박백범 교육부 차관과 교육부 모든 실·국장은 이날까지 수도권 학원에 대한 특별점검에도 나선다.

교육부 관계자는 "학교를 통한 코로나19 2차 감염은 아직 한 건도 발생하지 않았다"며 "교육부가 선제적으로 관리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조혁신 기자 mrpen@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