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
용인시, 첫 대형 산단 '용인테크노밸리' 준공
용인시, 첫 대형 산단 '용인테크노밸리' 준공
  • 김종성
  • 승인 2020.05.24 19:21
  • 수정 2020.05.24 19:21
  • 2020.05.25 경기판 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000억 투입…84만342㎡ 규모

용인시의 첫 번째 민·관 공동개발 일반산업단지이자 첫 번째 대형 산단인 용인테크노밸리가 지난 22일 준공했다. 2008년 6월 지구 지정 및 개발계획이 승인된 지 12년 만이다.

용인시 처인구 이동읍 덕성리 620-1일대 84만342㎡에 조성된 용인테크노밸리에는 3000여억원의 사업비가 투입됐다.

시는 2015년 ㈜한화도시개발, ㈜한화건설 등과 공동으로 특수목적법인을 설립한 뒤 2016년부터 산단 조성공사를 진행해 왔다.

이곳 산단엔 119개사가 분양계약을 체결했는데, 이 가운데 ㈜프레시지와 ㈜동원가구, ㈜로젠치즈앤푸드 등 13개사는 이미 공장을 가동 중이며, 부국티엔씨㈜ 등 34개사도 건축허가를 받아 공장을 신축하고 있다.

시는 기업들이 원하는 시기에 입주할 수 있도록 산단 준공에 앞서 토지사용승인을 해준 것은 물론 처인구청 내에 용인테크노밸리 취득세신고 전용 상담창구를 개설해 전담 공무원을 배치하는 등 적극적으로 기업들을 지원하고 있다.

용인테크노밸리는 119개사가 모두 입주할 경우 약 6700여명의 고용유발 효과와 함께 연간 2조2000억원 규모의 생산액 증대 효과를 낼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용인=김종성 기자 jskim3623@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