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당 정찬민 예비후보,독립운동가 오희옥지사와의 필담 공개
통합당 정찬민 예비후보,독립운동가 오희옥지사와의 필담 공개
  • 김종성
  • 승인 2020.03.22 13:53
  • 수정 2020.03.22 14: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래통합당 정찬민 용인갑 예비후보는 페북을 통해 용인출신 3대 독립운동가 오희옥 지사와 영상편지를 통해 나눈 필담을 공개해 잔잔한 감동을 주고 있다. 

정 예비후보는 3·21 용인독립만세운동 기념일을 앞둔 지난 19일 투병 중인 오희옥지사에게 쾌유를 기원하는 영상편지를 보호자를 통해 보냈다. 그러자 오 지사가 "감사합니다. 용인에 간다. 오희옥"이라고 직접 자필로 써서 정 전 시장에게 답장을 보내준 것이다.

정 예비후보는 자신의 페이스북에 "글을 읽고 한동안 마음이 짠했습니다. 얼마나 집에 오고 싶으셨으면 이런 글귀를 쓰셨을까?"라며 애틋한 마음을 표현했다. 

정 예비후보는 오 지사가 입원 중인 서울중앙보훈병원에 병문안을 가려고 했으나, 코로나19 때문에 면회가 전면 통제되는 바람에 이처럼 보호자를 통해 영상편지를 전달한 것이다.

한편, 2018년부터 2년째 투병 중인 오 지사는 입으로 식사를 못하고 코에 튜브를 꽂아 영양을 섭취하며 필담으로만 언어소통을 할 수 있다.

/용인=김종성 기자 jskim@incheonilbo.com

▲ 인천일보, INCHEONILB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